Skip to menu

logo

NEWS
NEWS NEWS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트레이. / 아리랑TV ‘심플리 케이팝’ 방송화면. 

그룹 트레이(TREI)가 8일 오후 방송된 아리랑TV 음악프로그램 ‘심플리 케이팝’에 출연해 데뷔곡 ‘멀어져’로 해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검은색 의상으로 절제된 카리스마를 표현한 트레이는 ‘멀어져’로 시원한 가창력과 역동적인 춤 실력을 뽐냈 다. 애틋한 감성이 돋보이는 음색과 무대 매너로 실력과 매력을 동시에 보여줬다. 

‘멀어져’는 펑크가 가미된 팝 댄스 장르로, 트레이 멤버들이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신인답지 않은 노래, 춤, 프로듀싱 실력으로 ‘차세대 글로벌 아이돌’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트레이는 각종 음악 방송과 공연 등을 통해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