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201708042208326748834_20170804221238_01_20170804221749323.jpg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하니와 이완이 위험을 감수하고 해안가에서 식량을 찾아나섰다.

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KOMODO’(연출 민선홍, 김진호, 이세영, 백수진)에서는 본격적으로 괴수 코모도 드래곤과의 공존에 돌입한 병만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완과 하니는 먹을 것을 구하러 해안가로 향했고, 해안가에서 코모도 드래곤이 먹은 것으로 추정되는 초식동물의 턱뼈가 발견돼 둘을 긴장케 했다. 수륙양용 괴수는 종종 해안가에도 출몰, 레인저가 이완-하니의 곁에서 코모도를 감시했다.

새끼 멧돼지를 발견한 이완은 눈빛을 번뜩였지만 멧돼지를 잡을 순 없었다. 현실적 하니는 작은 것이라도 구해가고 싶어했고, 아쌈나무에서 먹거리를 찾아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