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2017100801000236000022671_20171007183439433.jpg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뮤콘'의 밤을 발랄 섹시로 물들였다.

EXID는 7일 MBC '뮤콘 AMN 빅콘서트'에 출연해 오랜만에 '낮보다는 밤' 무대를 펼쳤다.

이날 EXID는 각자의 개성을 살린 의상을 입고 등장, 발랄함과 섹시함이 가득 담긴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컴백을 앞두고 물오른 미모가 눈길을 끈다.

'낮보다는 밤'은 EXID가 지난 4월 발매한 곡으로, 공감되는 가사와 리드미컬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업템포 알앤비(Up Tempo R&B) 곡이다. 각 멤버들의 보이스 색깔과 창법이 확실히 구분되어 각각의 개성이 잘 드러나 있다.

한편,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EXID는 건강상의 문제로 잠시 활동을 중단했던 솔지도 신곡 녹음에 참여한다고 알려져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