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0000808195_001_20171229224502019.jpg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MBC 연예대상' EXID와 박나래가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29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2017 MBC 연예대상'에서는 2부 오프닝 무대가 꾸며졌다.

이날 EXID는 '덜덜덜'로 'MBC 연예대상' 2부의 포문을 열었다. EXID는 독보적인 카리스마와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무대 중간 긴 머리로 변신한 박나래가 깜짝 등장, EXID와 함께 호흡을 맞추었다. 박나래의 목소리까지 녹음되어 있었다. '나 혼자 산다' 팀의 전현무, 기안84 등은 박나래를 보며 웃음을 터뜨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