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0003690620_001_20180102135150398.jpg

 

 

[OSEN=하수정 기자] 세븐틴, 몬스타엑스, 청하, EXID까지 아이돌의 내 강아지 자랑 대잔치가 펼쳐진다.

오는 3일 오후 6시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2018년 무술년 '황금 개띠의 해‘를 맞아 애견인 아이돌의 반려견 자랑 대잔치가 펼쳐질 예정이다.

‘주간아이돌’에서는 황금 개띠의 해를 맞아 평소 애견인으로 소문난 EXID의 정화, 세븐틴의 민규와 도겸, 몬스타엑스의 민혁과 주헌, 그리고 청하까지 아이돌 대표 애견인 6인과 반려견들이 출연을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날 방송되는 ‘2018 황금 개띠의 해 특집–아이돌&반려견 편’에서는 ‘주간아이돌’ 최초로 강아지의 프로필이 등장해 견주들은 본인 반려견의 특징부터 특기까지 낱낱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이돌 반려견들은 앉아, 기다려 손동작을 기본으로 노래부터 뽀뽀까지 가지각색의 특기가 속출했다. 이후 애견 아이돌들은 하나같이 내 강아지 자랑에 심취해 끝도 없는 재롱을 요구하다 결국 반대로 사람들이 재롱을 부리게 되는 기이한 사태가 벌어져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진 녹화에서는 주인들의 마음과 달리 반려견들이 자유분방하게 스튜디오를 돌아다니고 볼일을 보는 등 돌발 행동을 보여 녹화 내내 출연진들이 긴장을 늦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hsjssu@osen.co.kr

[사진] MBC에브리원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