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그룹 비투비(BTOB) 임현식과 이엑스아이디(EXID) 하니가 ‘설렘주의보’를 발령했다.

8일 KBS2 새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 측은 임현식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0000541133_001_20180309113138795.jpg

 

 


공개된 영상 속 임현식은 베이지색의 코트와 검은 티셔츠, 뿔테 안경으로 멋진 패션 센스를 자랑한다. 이어 발랄한 발걸음과 함께 등장한 의문의 여성에게 임현식은 어색한 듯 인사를 건넸고 수줍은 미소와 함께 안부를 물으며 카페로 향한다. 아름다운 두 사람은 디저트 카페에 들어서고 웃음이 끊이질 않는 대화를 이어간다.

이후 ‘커밍 순(coming soon)’이라는 자막과 함께 의문의 여성이 하니라는 사실이 밝혀지고 둘의 컬래버레이션의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임현식의 활약은 9일 오후 11시에 확인할 수 있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