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0003273433_001_20180418100102453.jpg

 

[서울경제] EXID가 ‘롤코 댄스’에 도전한다.

1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90년대 뉴잭스윙 장르 ‘내일해’로 컴백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EXID가 출연한다.

EXID는 이날 ‘내일해’ 신곡 소개와 함께 2배속 댄스를 선보였다. 2배속 댄스를 선보이기 전 EXID는 “원곡으로 추고 영상을 2배속으로 돌리면 안 되냐”며 7년차 아이돌의 위엄(?)을 보였다. 멤버들은 신곡 ‘내일해’로 첫 도전하는 2배속 댄스에 “나이를 실감했다”며 스튜디오 바닥에 드러누워 폭소케 만들었다.

또한 이번 방송에서는 개편을 맞이해 새롭게 준비한 ‘롤코 댄스’ 코너가 새롭게 공개될 예정이다. ‘롤코 댄스’는 쉴 새 없이 오르락내리락하는 콜러코스터처럼, 저속부터 2배속까지 한치 앞을 알 수 없는 배속 변화로 새로운 퍼포먼스를 볼 수 있는 신설 코너이다.

MC 유세윤의 사비로 직접 상품을 걸고 ‘롤코 댄스’에 최초로 도전한 EXID는 시작과 동시에 멘붕에 빠지기 시작했다는 후문.

EXID의 첫 도전 ‘롤코 댄스’는 18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