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스포츠조선 정준화 기자] 무려 2년 만의 방송 출연. 투병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걸그룹 EXID 멤버 솔지가 '복면가왕'을 통해 컴백하면서 화제에 올랐다. 다섯 차례 가왕의 자리를 지켰던 그는 복면을 벗고 눈물을 흘려 뭉클함을 자아내기도 했다.

솔지는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5연승 끝에 가왕자리에서 물러나며 '동막골소녀' 복면을 벗었다. 앞서 2015년 파일럿 방송에서 '자체 검열 모자이크'로 초대 가왕을 했던 솔지는 '두 번의 가왕'이라는 기록을 세우게된 셈이다.

이번 솔지의 출연이 더욱 화제가 된 것은 앞서 그가 방송활동을 전면 중단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솔지는 갑상선기능항진증으로 약 2년 동안 회복을 위한 휴지기를 가졌던 터.

솔지는 "복귀를 해야 하는데 무엇으로 먼저 인사를 드려야 하는 게 좋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 '복면가왕'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니, 이걸로 인사를 드리자는 생각으로 무대에 올랐다. 그런데 생각지도 못하게 가왕이 돼 너무나 행복하고 감사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방송 직후 스포츠조선에 "활동을 쉬는 동안 방전되었던 모든 것을 충전하면서 지냈습니다"면서 "걱정 안하셔도 될 정도로 많이 건강해졌다"고 밝혔다.

무대들은 모두 만족스러웠다고. 솔지는 "처음에 무대에 섰던 날에는 혹시라도 울컥해서 눈물이 나진 않을까 많은 걱정을 했었다. 노래에 최대한 집중하고 다른 생각은 안하려고 노력했다. 다행히 노래에만 몰입할 수 있었던 것 같아 만족스러웠다"고 말했다.

오랜만에 섰던 무대였기에 팬들에게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는 말이 인상적. 그는 "빨리 복면을 벗고 팬들에게 인사하고 싶은 마음도 있었지만, 그것보다는 팬분들에게 더 많은 무대들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웃었다.

또한 솔지는 '가왕 자리를 넘겨준 것에 대한 아쉬움은 없느냐는 질문에 "5연승에 너무 감사하고있다. 물론 아쉬움도 있지만 아주 만족스럽다"고 답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완전체 EXID의 모습을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 기다려주신 분들께 저희 5명의 멋진 모습 꼭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이날 솔지는 자신의 SNS를 통해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전문이다.

그동안 동막골소녀를 사랑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귀한 한표 한표와 박수를 보내주셨던 복면가왕 판정단 여러분과 시청자 여러분. 그리고 힘찬 응원과 아낌없는 칭찬해주신 연예인 판정단 여러분. 제가 다시 시작할 때 함께 손잡고 기쁘게 맞이해주신 '복면가왕' 제작진 여러분. 많이 부족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했습니다. '동막골소녀'가 되어 노래하는 매 순간이 너무 행복했어요. 그리고 사랑하는 우리 레고들! 항상 옆에 있어줘서 내내 고마웠어요 앞으로도 고마울거예요 우리 계속 함께해요 레고들한테 더 좋은 가수가 될게요. 사랑합니다

joonamana@sportschosun.com

 

 

출처 : http://naver.me/GMEP6z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