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OSEN=유지혜 기자] ‘복면가왕’에서 5연승을 달성한 동막골소녀로 2년 만에 TV에 컴백한 EXID 솔지가 소감을 전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왕밤빵이 새로운 가왕에 등극하고, EXID 솔지가 5승에 만족하며 동막골소녀의 가면을 벗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동안 솔지는 동막골소녀로 ‘복면가왕’의 가왕으로 장기집권해 5연승이란 기록을 세웠다. 2015년 파일럿 방송에서 ‘자체 검열 모자이크’로 초대 가왕을 했던 솔지는 이렇게 두 번의 가왕을 맞게 됐다.

솔지는 갑상선기능항진증으로 활동을 전면 중단 했다가 2년 만에 복귀한 첫 무대로 ‘복면가왕’을 선택했다. 그는 “복귀를 해야 하는데 무엇으로 먼저 인사를 드려야 하는 게 좋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 '복면가왕'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니, 이걸로 인사를 드리자는 생각으로 무대에 올랐다. 그런데 생각지도 못하게 가왕이 돼 너무나 행복하고 감사했다”고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복면가왕’의 터줏대감인 김구라로부터 “‘복면가왕’의 어머니”라고 인정받은 초대 가왕 솔지의 두 번째 가왕 등극은 시청자들도 감동하게 했던 바. 방송 후 솔지는 OSEN에 “감사했던 무대”라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아래는 솔지와의 일문일답. 

영상 바로보기


Q. 5연승이란 기록을 세우며 '복면가왕' 랭킹에도 올랐다. 이렇게 장기간 가왕을 할 것이라 생각했는지. '복면가왕'은 본인에게 어떤 의미인지.

A. 5연승은 사실 전혀 생각 못했어요. ‘1승이라도 하자’는 마음으로 간절히 무대에 임했던 것 같아요. 5연승이란 기록에 너무나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복면가왕'은 저에게 너무나 고마운 프로이고 제 가수 업적을 생각할 때 항상 먼저 떠오르는 이름입니다. 소중하죠.

Q. 활동 중단 이후 TV로 인사를 한 것은 처음인 것 같다. '복면가왕'으로 컴백하기까지의 고민 등 무대에 서게 된 과정을 간략하게 알려 달라.

A. 1년 반이라는 시간동안 활동을 쉬었고, 이제 복귀를 준비할 때가 왔을 때 어떤 모습으로 인사드려야 할 지 많은 고민을 했었어요. 그러다가 ‘복면가왕’으로 인사드리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고, 회사 대표님과 충분히 대화한 후 마음을 먹게 되었어요.

Q. 가장 애착이 가거나 힘들게 선곡한 무대가 있다면? 가장 위기감이 왔었던 순간은 언제였는지.

A. 아무래도 처음 출연할 때 선곡이 제일 어려웠던 것 같아요.(솔지는 7월 22일 첫 무대로 박경림과 한영애의 ‘누구 없소?’를 불렀고, 2라운드에서 포맨의 ‘못해’를 불렀다. 3라운드에서는 박정현의 ‘몽중인’을 불러 두 번째 첫 가왕에 등극했다.) 내가 부르고 싶은 노래를 들려드려야 하는 건지, 조금은 청중 분들의 귀를 만족시킬 노래를 들려드려야 하는 건지에 있어서요. 그리고 1승을 꼭 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었거든요.(웃음) 그래서 참 어렵게 선곡했던 것 같습니다. 사실 매순간에 위기감을 느꼈죠. 무대 올라가기 10분 전부터 제 손발은 항상 덜덜덜 떨렸었답니다.

.

Q. 눈물을 흘리며 소감을 밝혔다. 가면을 벗은 후 흘린 눈물의 의미는 무엇인가. 앞으로는 어떤 활동 보여주고 싶나. 

A. 활동 중단 시기가 지나고 저 혼자서는 처음으로 많은 분들 앞에서 인사드리는 순간이었어요. ‘이제 정말 시작이구나’라는 생각과 벅차오르는 감정과 감사함에 눈물이 차올랐어요. 집에서 본방사수 하면서도 눈물이 났습니다. 앞으로의 활동 계획은 우선 5명의 모습을 많이 보여드리고 싶어요. 완전체의 모습을 기다려줬던 팬들에게 보답할 시간이 온 것 같아요. 건강 잘 챙기면서 좋은 노래 많이 들려드리고 싶습니다. 많이 응원해주세요. / yjh0304@osen.co.kr

 

[사진] ‘복면가왕’ 방송 캡처, 솔지 인스타그램.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출처 : https://entertain.v.daum.net/v/201810220646414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