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매경닷컴 MK스포츠 신연경 기자] 신예 3인조 보이그룹 트레이(TREI)가 트렌디한 감성으로 ‘뮤직뱅크’를 사로잡았다.

트레이(김준태, 이재준, 채창현)는 29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한층 성장한 감성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트레이는 베이지와 아이보리 톤의 캐주얼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멀어져’의 무대를 꾸몄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뮤직뱅크’ 트레이 사진=‘뮤직뱅크’ 방송캡처

트레이는 절도 있는 퍼포먼스와 무대매너에 흔들림 없는 라이브로 ‘믿고 듣는 트레이’라는 수식어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트레이의 데뷔곡인 ‘멀어져(Gravity)’는 펑크가 가미된 팝 댄스 장르의 곡으로 이날 트레이는 자작곡 ‘멀어져’를 통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는 트레이와 (여자)아이들, JBJ95, 스트레이키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다이아, 마마무, 모모랜드, 정세운, 펜타곤 등이 출연했다.
mkculture@mkculture.com